Lottechilsung's Instagram Audience Analytics and Demographics

@lottechilsung

Korea

우주 속 의식과 음료의 흐름 그 마성의 웨이브에 몸을 맡겨 봐!
lot▓▓▓▓▓@gmail.com
+82▓▓▓▓▓14
Korea
18–24

Business Category

Grocery & Convenience Stores

StarNgage Profile

Free Promotion Count

0

Paid Campaign Count

0

Get Our Influencer Rate Card Today!

A brand new way for you to compare the rates of influencers across the world.

Learn More

PROFILE OVERVIEW OF LOTTECHILSUNG

49.7% of lottechilsung's followers are female and 50.3% are male. Average engagement rate on the posts is around 1.80%. The average number of likes per post is 755 and the average number of comments is 95.

Check lottechilsung's audience demography. This analytics report shows lottechilsung's audience demographic percentage for key statistic like number of followers, average engagement rate, topic of interests, top-5 countries, core gender and so forth.

Followers
45,582
Avg Likes
755
Avg Comments
95
Posts
1,292
Global Rank
966,901
Country Rank
10,352
Category Rank
-

GENDER OF ENGAGERS FOR LOTTECHILSUNG

Female
49.7 %
Male
50.3 %

AUDIENCE INTERESTS OF LOTTECHILSUNG

  • Beauty & Fashion 48.94 %
  • Art & Design 43.27 %
  • Clothes, Shoes, Handbags & Accessories 38.28 %
  • Children & Family 36.42 %
  • Books and Literature 35.72 %
  • Restaurants, Food & Grocery 35.34 %
  • Movies and TV 34.78 %
  • Sports 33.65 %
  • Fitness & Yoga 33.65 %
  • Entertainment 33.33 %
  • Music 32.35 %
  • Home & Garden 31.65 %

RECENT POSTS

384 11

⠀ [챕터6. 오해의 씨앗] “김별, 문자 왔다” “응?? 누구? 0_0???” “일부러 본 건 아니야” “뭐야? 누군데 그렇게 심각해0_0 너 또 나 놀리지??” 도대체 뭐길…응??......내가 잘 못 본건가……. 그렇게 아무 말 없이 떠나 놓고 왜 이제 와서……….. 무슨 생각으로 잘 지냈냐고 문자를 보낸 거야? 너… 나 가지고 장난치는 거 아니지 정용? “정용, 전 남자친구지? 아직…연락하고 있었어?” “아냐 연락 안 했어 오늘 처음 연락 왔어” “조심히 들어가” “오늘은….집 앞까지 같이 안 가줘…ㅠㅠ?” “나 혼자 걸으면서 조금 생각할게 있어서” “최성….나….못 믿는거….야?” “그런 거 아니야. 조심히 들어가. 연락 할게. 간다” 뒤도 안 돌아보고 뚜벅 뚜벅 걸어 간다 걸어 가는게 아니라 뭔가 멀어지는 느낌이 든다 혼자 집까지 걸어가는 길이 이렇게 길고 힘들었나…..ㅠㅠ “별아” 응? 우리 집 앞에….그 사람이 서 있다….정용….왜…. “아직….여기 그대로 사는구나” “…..왜 왔어….너” “별아….우선 미안해….잠깐 우리 얘기…..” “미안해 할거면…..그때 그러지 말았어야지…..” “……” “왜…..왜 지금 와서 나한테 이러는 건데……왜…..” 갑자기 ‘툭’ 하고, 무언가 끊어지는 느낌이 들었다. 어지럽다……다리에 힘이 풀린다….. “별아!!!” - 별이를 두고 혼자 집으로 향하는 발걸음이 무겁다. 최성도 알고 있다. 김별은 잘못이 없다는 걸. 이유 모를 불안감 때문에 괜히 차갑게 대했다는 걸. “왜 그랬지…김별 잘못이 아닌데…하……” 최성의 발걸음이 빨라졌다. 그리고 뛰기 시작했다. 김별의 집 앞으로…. 하지만 이런 최성을 기다리고 있는 것은 정신을 잃은 김별을 안고 있는 정용이었다. - [챕터7. 칠흑 같던 밤] 별이에게 갈 수도, 집으로 갈 수도 없어서 결국 별이네 집 근처 놀이터로 향하고 말았다 그때… 멀리서 누군가 다가오는 모습이 보였다 아까 그 사람이다. 별이의 전 남자친구. 정용. “별이 남친…최성씨 맞죠? 미니홈피에서 봤어요” “…다 잘 알고 계시면서 왜… 지금 다시 나타난거죠?” “별이…다시 되찾으러 왔어요” “아무 말 없이 떠날 땐 언제고…별이가 얼마나…ㅡㅡ^” “아버지 사업이 망해서 그날 사채업자들이 찾아왔어요 그날 우린 급하게 미국으로 도망가야만 했죠 하지만… 별이를 다시 만나겠단 마음으로 노력했고 결국 성공했어요. 이젠 별이를 행복하게 해줄 수 있어요. 당신 보다 더. 그러니까 별이를 사랑한다면… 떠나줘요” “……별이는 절대 그렇게 생각 안해요” “과연, 그럴까요? 아까…. 보셨죠? 제 품에 안긴 별이를?” 깔끔하고 고급져 보이는 정장, 당당한 얼굴, 그에 비하면 난… 아직 평범한 학생… 어쩌면 이 사람 말이 어쩌면 다 맞을지도… - [챕터8. 갈라진 마음] 최성놈은 왜 아무런 연락이 없는 걸까….. 아무래도 전화를 해봐야 할 것 같다….. “여보세요” “나야, 별이 무슨 일 있어?” “아니 없어” 어제 문자 왔던 거 본 게 아직 안 풀린 걸까? “혹시 최성….어제 본….ㅠㅠ” “나 지금 통화하기 어려워서… 나중에 연락하자ㅡㅡ” “최성?? 최성?? 뭐야….전화….끊었네…. 아니라고 했지만….그 문자가 신경쓰이는게 분명하다 어제를 지우고 다시 시간을 되돌리고 싶다…. 오직 최성과 나, 우리 둘만으로 가득했던 시간으로 갑자기 그 날이 생각난다…..우리가 사귀던 날…. 스티커 사진기에서 첫 키스하고 밀키스 마셨던 그 날이 책상 위에 있던 밀키스 사진을 사진첩에 업로드 했다 “아직도 선명히 기억나는 순간, 다시, 돌아가자, 우리” 하지만 간곡한 내 마음을 담았던 이 문장은 그 뜻이 왜곡되어 전해졌고…. 최성은 내게 이별을 통보했다….. - 혹시나 싶어 들어간 김별의 미니홈피에 밀키스 사진과 함께 올라온 짧은 문장 하나. ‘아직도 선명히 기억나는 순간, 다시, 돌아가자, 우리’ 그 남자의 말이 맞았던 거 같다…. 김별이 그 남자에게 안기던 모습이 아른거렸다. 그리고 이내 선명해졌다. 아무래도….나는…..김별을 떠나야 하나보다 “여보세요?” “나야…. 우리…. 헤어지자”

409 29

⠀ [챕터3. 나 아직 안 자는데…?] 시간이 흘러 최성놈과 난 대학생이 되었다-0- 책상에 음료수를 쏟았던 날 완전 당황하긴 했지만… 다행히(?) 우린 아직 서로 못 갈궈 안달 난 Just 프렌드다 그리고…신입생 OT에 온 난…지금 취.해.따…-0-!!!!! “야! 최에에에서어어어….엉!! 너 어디야? -0-!!!” “너 업고 있잖아. 이 돼지야ㅡㅡ” “나아아아… 하나도 안… 취했거등??! ㅡ.,ㅡ” “아 진짜 겁나 무겁네…” “나…졸뤼댜…아아…드릉드르렁드르렁…” “왜 이런 진상이…자꾸…여자로 느껴지지…하…김별…” 응…………웽?? 나…아직 잠 안들었…-0-;;;;; 야…최성…무슨 소리 하는 거야 너? - “야, 김별…어차피 넌 내 얘기…못 듣겠지만…지금이라도 말 안 하면 가슴이 터질 것 같아서… 그동안 널 잃기 싫어서 내 마음 숨겨 왔어. 그래서 니가 전 남친 얘기할 때도 질투하는 마음 티 안 내려 했는데, 이젠 힘들 것 같아. 그러니까… 아무 말 말고 그냥 내 여자해라. 이별 따윈 없을 거야. 넌 나만의 김별일 뿐이니까“ - [챕터4. 사랑하다면, 밀키스처럼] 뜬금 없는 고백으로 사람 마음 혼란스럽게 만들어 놓고 눈치도 없이 밥은 더럽게 잘 처먹는다. 아마 눈치까지 밥 말아 먹었나보다 그러니 이 와중에 스티커 사진 찍자고 하지... 스티커 사진 부스에 단 둘이 있다니… 오늘 따라 왜 어색해 죽을 것 같냐구!!!!ㅜㅜ 하… “야 최성, 무슨 스티커 사진이야-0-“ “너 오늘 좀 이상하다? 왜 그래? “아 몰라! 니가 어제 그런 얘기….-0- 아…“ “어제 그런 얘기…?” “아…아냐 어제 말고…!! 아니 너 말고 있어!!! -_-;;;” “…………어제 들었냐?” 아 제발 대충 좀 넘어가라!! 정리가 안 됐다구!!! “그…..그래!! 들었…다!! 어쩔래!!-0-;;;;!!” “그럼…내 얘기에 대한 대답은?” “너부터 말해봐!! 너 그 말 진짜야? 지킬 수 있어?” “무슨 말?” “나…떠나지…않겠다는 말…” “이별 없는 김별이라고 했던 말? 당연하지” “그 말을 내가 어떻….……흐읍0_0” “그리고 이게 그 말에 대한 약속이야” 최성이… 내 입술에… 우리 지금… 입 맞춘 거야? - “야, 그런데 왜 넌 대답 안 해주냐? “몰라! 갑자기 그렇게 막 입술을 엉!! 밀키스나 사줘!!” “대답하기 전까진 안 사줄 건데?” 낯익지만 조금은 낯선 최성과 김별의 그림자가 늦은 오후의 햇살에 스며 맞은편 편의점을 향한다. - [챕터5. 마음껏 TEA낼 수 있다는 것은] 우리의 비포 애프터는 크게 달라진 점이 없당-0- 이 놈은 맨날 놀리기 바쁘고 여전히 시크하다 “야. 졸지 말고 공부해” “알아따공 -0-!!! 하루라도 잔소리 안 하면 큰일 나냐!!!” “자 마셔라” “응?? 나 목마른 거 어케 알아써0_0” “너 지금 딱 사이즈가 편의점 갈 타이밍이잖아” “그런데 왜 TEA 사 왔어-0-??” “너 커피 안 마시잖아” “기특한 짜식^0^ 또 그런 건 기막히게 기억해??” “내 마눌 내가 챙겨야지 그럼 누가 챙기냐” 아주 아무렇지 않은 표정으로 저런 말 할 때마다 손 발이 오그라 들다 못해 사라질 지경이다 -0-;;;;;;; 마눌이라…뭐….그래도…..좋긴 좋네….-0-….. - 달콤함도 잠시…둘은 미처 알지 못했다 한 여름 장대비처럼 김별과 최성의 마음을 세차게 때릴 날이 코 앞으로 다가 왔단 사실을…

1,494 552

⠀ [칠성사이다 X FILA PROJECT 7 콜라보레이션 기념 #이벤트] ⠀ 칠성사이다 X FILA PROJECT 7 콜라보레이션 기념 이벤트 FILA PROJECT 7 몬스터 파카, 우븐 믹스 플리스자켓, Grande 방탄 숄더백 증정 이벤트! ⠀ 칠성사이다 역대 패키지 이미지를 활용해 톡톡 튀는 콜라보레이션 와펜을 제작하였어요! ⠀ 두 번째 이미지 속 와펜 이미지를 보고 몇 년대 칠성사이다인지 맞혀주세요. 댓글에 정답, 원하는 제품, 컬러, 사이즈를 남겨주시면 추첨을 통해 몬스터 파카, 우븐 믹스 플리스자켓, Grande 방탄 숄더백(택1)을 드립니다! ⠀ 🗓 이벤트 기간: 10월 12일(월) ~ 10월18일(일) 🤔 참여 방법: 롯데칠성음료 인스타그램 계정 팔로우 및 게시글 좋아요 클릭 후 댓글에 <정답, 원하는 제품, 컬러, 사이즈> 남기기 (EX. 19XX, 몬스터 파카, BLK, L) 💌 당첨자 발표: 10월 21일(수) 개별 DM 발표(총 35명) 🎁 경품: 몬스터 파카(총 18명, 컬러별 6명), 우븐 믹스 플리스자켓(총 12명, 컬러별 6명), Grande 방탄 숄더백(총 5명, JBK 3명+BLK 2명) *몬스터 파카와 우븐 믹스 플리스자켓의 컬러별 사이즈 수량은 동일합니다 *5만원 이상 경품에 대한 제세공과금 22%는 롯데칠성음료에서 부담합니다. ⠀ ※ FILA PROJECT 7 팝업 스토어 장소: 인사동 휠라점(서울 종로구 인사동길 7) 일시: 10월 9일(금) ~ 10월 18일(일) 혜택: 👆🏻 팝업 스토어 방문하여 7만원 이상 구매시 칠성사이다 와펜 중 택1 증정 ✌🏻 팝업 스토어 방문시 칠성사이다 웰컴 드링크 증정

330 52

⠀ [챕터1. 니가 왜 거기서…나와?] “오빠!! ^0^” 이 뒤태는 누가 뭐래도 라면만 끓이면 귀신같이 뺏어 먹는 우리 집 식충이가 분명…!! 응?? “…뭐야?” “너 누군데 내 팔짱을 껴?” “누…누구세요? 0_0???!” “뭐야??ㅡㅡ^ 안 놔? 너 누구야?” “죄…죄송해요!!!! 제가, 어 그게, 아…사람을…-0-;;;” “’아…그러니까, 저기, 사실은…! 죄소어ㅎ바ㅣㄴ다!! 아!! 오빠랑 왜 뒷모습이 똑같은거야!!! 사람을 왜 헷갈려서! 아냐, 저 새…아니, 저 분 잘못이야!! 일단은….!!! 그냥 튀어!!! 아씽!!!! ㅠㅠㅠ 쪽x려ㅠ_ㅠ - “아 망해따!! 지각이야!! 개학 첫날부터!!” 오늘도 방학인 줄 알고 알람을 못 맞춘 나님…ㅠㅠ 5, 4, 3, 2…..드르륵!! 지각 아니…ㄷ…..응?!! “아야!!!>_<” 뭐야...분명 문을 열었는데 왜 벽이 또…응??!! *_*??!! 내 눈앞에 큰 벽처럼 서 있는 어제 그 녀석!!! 뭐지…? 여기 분명 우리 반인데…설마… 같…은…반?????!!!! 0_0?!!!!!!! 으앙!!!! 아… 도대체 이게 무슨 상황이지…?-_-;; “야, 띨빵” “…….-0-…….” “아니…왜… 초면에 띨빵이라고 해…요!!!” “우리 초면 아닌데? 어제 봤잖아” 헙,,,+ㅅ+_기억…하는 거야??!!!!!!! 망.해.따ㅜ;;;;;;; “초면 아니니까 띨빵 오키?” “어…엉???!!!!!나 띨빵 아니라고!!! 나 김별이야!!!!!!” “성, 최성” 응?-0- 얘 갑자기 뭐라니? 성? 뭐라는거야아,,! -0-^ “야라고 부르지 말고 이름 불러. 내 이름은 최성이야” “…ㅇ_ㅇ…..” “이름 부르기 싫으면 어제처럼 오.빠.라고 부르던가” 아…맞다 내가 어제 오빠라고 불렀….아!!!ㅠ_ㅠ 나 1년 동안 학교 어떻게 다니지? ㅠ_ㅠ!!!!!! - [챕터2. 서서히 채워지는 2%] 고등학교 생활 마지막 시험 머리 속에는 온통 얼마 전에 아무 말도 없이 사라진 전 남자친구 생각뿐이다……. 뭔가 마음이 복잡하다…. 도대체 왜 나한테 한 마디 말도 없이 떠난거지….. 최성놈한테 잔소리 들을까봐 티도 못 내는….. 오늘도 어김없이…최성놈의 잔소리가….. “너 또 딴 생각하지? ㅡㅡ” 전교 1등답게 눈치도 겁나 빠르다 -0-…. “………..ㅇ_ㅇ………” “급식 먹는 거에 반에 반이라도 알아먹으면….” “뭐?? 돼지라고???? -_-^” “나 돼지라고 한 적 없는데?” “………..-_-;;……….” “찔리나 봐?” “아 됐고!! 최성님 -0-!! 님이 잘 알려줘야 알아먹죠!!!” “그럼… 혼자 하던가…” “아잉 성이 쌤! 농담이죠! ^0^ 삐졌어?” “안 삐졌어” “아닌데?? 삐졌는데 아닌 게 아닌데?????” “안 삐졌다고!!” 최성 이 놈 아주 단단히 삐졌네? 말은 아니라고 해도 이럴 때는 간지럼 몇 번 태우면 또 금방 풀리지 ^0^ “아 간지럼 태우지 마” “아잉 화 풀어라! 열심히 잘 할게용^0^” “알았어! 그,,풉,, 그만! 아 간지럽….!!!” “으아ㅣ아어ㅏ어아아앙!! -0-!!!!” 아….음료수 쏟았….또 최성한테 잔소리 테러당하겠다. 또 내가 하지 말라고 하지 않았냐, 왜 말을 안 듣냐, 아주 난리 난리 날 삘….. ㅡ.,ㅡ 빨리 치워겠다 “잔소리 금지!!! ㅡ.,ㅡ 빨리 닦을… / “냅둬 내가 닦을….” 뭐야…나 왜 심장이 뛰지? 평소에도 손 많이 닿았었잖아….뭐야… 왜 빨리 뛰는 거야? 얼굴은 왜 뜨거워져…? 최성, 너는 왜 얼굴이 빨개지는데….??? 우리 왜 계속 시선이 맞닿아 있는 건데? 이거 뭔데………….? - 책상 위로 2%가 쏟아졌던 고3 마지막 시험 전날 그렇게 성이와 별이에게 부족했던 2%가 채워졌다 ⠀

417 40

⠀ 난 별이, 지금부터 내 얘기를 해볼까 해^0^ 무슨 얘기냐구?? 그냥 누구에게나 한 번쯤 있을 법한… 이유 없이 가슴이 뛰던 그런 얘기랄까?? 그러고 보니 이 얘기가 벌써 10년도 더 됐네? 옛날 얘기하려니까 좀 쑥스럽기도 하지만… 꼭 기록하고 싶었던 순간이니까… 잘 들어주…ㅅ.. “야!! 최성!! 너 또 어디 나가?!!!” “잠깐 요 앞에! 급한 일이 있어서” “니가 오늘 빨래 당번이잖아-_-^!!!” “금방 갔다 올게!! 사랑해!” “야!!!!!!!! -_-^^^^” 휴… 그럼 저 웬수…그리고 나… 우리의 이야기 지금 한 번 들어 볼래? ⠀

656 163

⠀ [깨수깡X 심야식당 #체험단 모집] ⠀ 술이 들어간다 쭉~쭉~쭉~쭉 ⠀ 여러분의 술상을 든든하게 책임지기 위해 깨수깡과 심야식당이 만났습니다💗 ⠀ 심야식당과 함께 맛있게 한잔 하고 깨수깡으로 숙취 없이 깔끔하게! ⠀ 체험단에게만 주어지는 특별한 패키지를 체험하고 싶다면? 🤩🤩🤩 👇아래를 참고해주세요👇 ⠀ ◆참여방법 1) 롯데칠성(@lottechilsung), 동원몰(@dongwonmall) 두 개 계정 모두 팔로우&게시글 좋아요 2) 프로필 링크 클릭 후 체험단 신청 작성! 3) 게시글에 신청 완료 댓글과 #홈술 #홈캠핑 을 함께 즐기고 싶은 사람 @태그 하면 당첨 확률 UP! ⠀ ◆모집기간 10.05(월)~10.12(월) ⠀ ◆모집인원 50명 ⠀ ◆모집요건 1) SNS 활동이 활발한 대한민국 성인 누구나 (사진 5장 이상 업로드) 2)인스타그램 또는 블로그 공개 계정이신 분 ⠀ ◆체험제품 심야식당(불막창, 불닭발), 깨수깡 2개 ⠀ ◆당첨자 발표 10.14(수) 개별 연락 ⠀ ◆이벤트 문의사항 메일주소: eventpmg@naver.com 유선번호: 070-5208-6378 ⠀ #깨수깡 #심야식당 #롯데칠성 #홈술 #홈포차 #홈캠핑 #술안주 #숙취해소 #이벤트 #체험단

6,637 998

⠀ [BTS IN THE SOOP #야식메뉴 #이벤트] ⠀ 방탄소년단과 칠성사이다는? 너무나 잘 어울린다는 것💜 칠성사이다와 야식은? 언제나 함께라는 것😊 ⠀ 칠성사이다와 함께 맛있게 뇸뇸~ BTS IN THE SOOP이 방영하는 밤🌙 칠성사이다와 함께 먹으면 찰떡인 ‘야식메뉴’를 댓글로 남겨주세요. 추첨을 통해 치킨 기프티콘+칠성사이다 500ml 펫을 함께 보내드려요! ⠀ ■ 참여방법 댓글로 칠성사이다와 가장 잘 어울리는 야식메뉴 남기기 ⠀ ■ 경품 치킨 기프티콘 1매+칠성사이다 500ml 기프티콘 1매(총 10명) ⠀ ■ 이벤트 기간 9월 28일(월)~9월 29일(화) ⠀ ■ 당첨자 발표 10월 5일(월) 개별 DM 발표 (10명) ⠀ ※ 해당 이벤트는 국내 거주자들만 참여 가능합니다. This event is only open to residents in Korea.

534 23

⠀ [데일리C 나만의 라벨 제작 #이벤트] 데일리C와 함께 더 즐거운 톡! 톡! 하자! ⠀ 다가오는 가을, 사랑하는 사람을 위한 특별한 데일리C 어때요? 일러스트와 함께 메시지를 작성 하면 간단하게 세상에서 단 하나뿐인 나만의 라벨 제작 완성~ (소장용, 선물용으로 완전 굿굿👍) 200명에게 주어지는 행운의 선물, 지금 바로 신청 해보라구웃! >프로필 링크를 클릭하세요! ⠀ #우리상큼길만걷자 #수고한나를위해 #소장각 #인싸템 #나만의라벨 #롯데칠성 #데일리C #레몬비타1000 #석류콜라겐500 #비타민C #석류콜라겐 #투명비타민 #투명콜라겐 #데일리C라벨 #데일리C이벤트 #라벨스티커

PEOPLE ALSO VIEWED

Looking for the next influencer in Korea to work with?
Have you considered to work with the following influencers?

119.1K
-
0.20 %
Korea
32.7K
-
0.20 %
Korea Fashion, Styling
74.6K
-
0.50 %
Korea Fashion, Gym, Modeling
26.2K
-
0.20 %
Korea Food, Design, Interior Design
20.9K
-
0.30 %
Korea
1.9K
410 / post
25.00 %
Korea Fashion
27.2K
-
1.70 %
Korea Fashion, Lifestyle
20.3K
-
0.70 %
Korea Fashion, Lifestyle
74.5K
-
0.50 %
Korea Fashion
47K
-
3.50 %
Korea Art, Music
27.3K
-
6.10 %
Korea Fashion, Styling, Modeling
86.8K
-
3.60 %
Korea
145.4K
-
0.70 %
Korea News&Politics
71.5K
-
1.40 %
Korea
67.1K
-
0.30 %
Korea